HOME > 공지사항 > 공지사항 및 관련기사
'ENTECH 2011' 환경·에너지산업 한 눈에 본다
 글쓴이 : 관리자
조회 : 3,948  

'ENTECH 2011' 환경·에너지산업 한 눈에 본다

【부산=뉴시스】허상천 기자 = 차세대 미래성장 동력으로 꼽히는 환경과 에너지 분야의 산업동향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2011 국제환경․에너지산업전(ENTECH 2011)’이 부산에서 오는 8월 31일 부산에서 막이오른다.

부산시와 KOTRA 등이 공동주최하는 이번 전시회는 벡스코·투데이에너지·중소기업공단·MM Korea 주관으로 개막후 9월3일까지 4일간 해운대구 BEXCO 전시홀에서 국내 150업체 450부스를 비롯해 세계 11개국 200업체가 참여해 총 500부스 규모로 열릴 예정이다.

올해 5회째 열리는 ENTECH 2011은 물·바람·태양·토지를 기초한 환경과 에너지 분야의 통합된 콘셉트로 차세대 미래 성장산업의 정보교류와 국제 마케팅 트랜드 집적을 이용해 세계시장의 명품 전시회로 진입할 계기를 마련할 방침이다.

이번 전시품목은 수질·대기·토양·환경복원·CO2 저감 등 환경·기후분야와 신·재생에너지, 에너지절감, 발전기기 등 산업 및 가정용 에너지 부문 등이다.

또 대회기간 중 벡스코 컨벤션홀과 다목적홀에서 수출상담회·세미나·학술대회 및 환경콘서트 등의 부대행사도 열릴 예정이다.

이를 위해 부산시는 다음달부터 참가업체 모집에 나서는 한편 포스코 등 대기업 전용관과 T-P제거기술 및 풍력 전용관을 운영하고, 5월까지 조기 참가 신청업체나 전년도 참가업체 및 대규모 부스신청 기업체에 대해서는 부스비용의 할인 등 다양한 인센티브도 제공할 계획이다.

또 해외 참가업체 유치는 KOTRA 해외무역관과 주한 외국공관 등 다양한 해외기관을 통해 모집하고, 올해 5월 베트남에서 ENTECH Hanoi전 개최 및 후쿠오카 ‘NEW-환경전’, 기타큐슈 ‘ECO-TECHNOLOGY전’ 등 해외전시회와 교류를 통해 국내기업의 해외진출을 늘리고 해외 우수업체 바이어를 유치할 전략을 짜고 있다.

김영환 부산시 환경녹지국장은 “올해 개최될 ENTECH 2011의 특화를 위해 독일에 본사를 둔 해외 기계·풍력 전문지 발간사인 MM Korea를 주관사로 영입해 해외 풍력 관련업체 참가를 주선하고 ‘2012 IWA 세계물회의’ 부산 개최의 강점을 이용해 글로벌 물 산업 관련 유명기업인 ‘비올리아’와 ‘수에즈’ 등을 유치해 이번 전시회를 부산의 성장 동력으로 확보하고 세계속의 명품 전시회로 발전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heraid@newsis.com